2019/04/21 - [Study/아두이노] - [아두이노] 선택 가능한 개발환경 알아보기 #1 - Atom + PlatformIO

2019/04/23 - [Study/아두이노] - [아두이노] 선택 가능한 개발환경 알아보기 #2 - Eclipse

2019/04/28 - [Study/아두이노] - [아두이노] 선택 가능한 개발환경 알아보기 #3 - Visual Studio

2019/05/06 - [Study/아두이노] - [아두이노] 선택 가능한 개발환경 알아보기 #4 - Xcode + embedXcode





앞서 소개한 2가지 툴의 경우 대부분의 OS에서 제약 없이 사용 가능한 툴이었다. 하지만 남은 2가지 툴의 경우
사용 OS에 제약이 있는 툴이다. 이번 포스팅에 소개할 Visual Studio(이하 VS)의 경우 Mac용도 있지만
Mac용 VS에서는 C/C++ 개발이 지원되지 않는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C/C++ 기반으로 개발을 하게 되는
아두이노 개발 역시 Mac에서는 할 수가 없다. 따라서 VS로 아두이노를 개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Windows
환경이 필요하다(애초에 Add-On 설치 프로그램의 확장자가 vsix로 Windows환경에서만 실행된다). 


또한가지 특이한 점이라면 공식 Arduino IDE가 설치되어있어야 하고 VS 설정에서 이 경로를 지정해주어야
한다는 점이다.


Visual Studio + Arduino Add-On


Add-On은 VS 환경에 설치 가능한 플러그인이라 생각하면 된다. 당연히 먼저 VS가 설치 되어 있어야 한다.

VS의 community 버전은 무료 라이센스이기 때문에 이 community 버전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된다.


Visual Studio 다운로드


VS가 설치된 상태에서 Add-On을 다운로드 받는다.


Arduino IDE for Visual Studio


다만 VS Add-On의 경우 완전한 무료가 아니며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조건은 학생이 비상업적 용도로 사용할 경우

하루에 한 번(with once per day nag이라고 되어있는데 정확한 의미를 모르겠음…-.-) 무료라고 되어있어

실질적으로는 유료 라이센스라고 보면 될 것 같다.

설치가 모두 끝났으면 새로운 프로젝트를 만들어보자.






새 프로젝트 만들기를 선택하여 진행하면 최초 VS 설치시 선택한 옵션 여부에 따라 매우 다양한 언어 및 플랫폼 관련

프로젝트 템플릿을 선택할 수 있다. 찾기가 쉽지 않을 수 있으니 검색 창에 Arduino를 입력하여 검색하면 아래와 같이
아두이노 관련 프로젝트 목록만을 볼 수 있다.






Arduino Project를 선택하고 진행하면 기본 정보 입력 화면이 나온다.




기본 사항 입력 후 만들기 버튼을 누르면 프로젝트가 생성되고 메인 IDE 환경으로 넘어간다.




주요 설정 버튼들은 상단 툴바에 모여 있다. 먼저 공식 Arduino IDE 경로를 설정해준다.





툴바의 가장 아랫줄 오른쪽 선택 상자에서 보드 종류를 선택해준다.




Add Library 선택박스를 클릭하면 필요한 라이브러리를 추가하거나 라이브러리 관리를 할 수 있다.




툴바의 가장 아랫줄 중앙쪽에 있는 두 개의 버튼은 각각 Build와 Build and Upload 버튼이다. 아래 이미지의 좌측이

Build, 우측이 Build and Upload




지금까지으 설정들을 포함하여 모든 아두이노 프로젝트 관련 기능들은 툴바의 가장 아랫줄 맨 앞에 있는 vMicro 버튼을

클릭하여 설정할 수 있다. Serial monitor는 메뉴 중 View Port Monitor를 선택하면 볼 수 있다.





VS를 실행한 후 처음 빌드를 시도하면 아래와 같이 라이센스 확인 창이 뜬다. 일단 그냥 Close하면 빌드 및 업로드는

진행이 된다.




여기까지 기본적인 설치와 설정 그리고 빌드와 업로드가 모두 끝난 것이다 그런데 빌드를 했더니 오류가 발생을

하는데 아직 원인을 찾지 못했다. 뭔가 null 참조와 관련된 오류인 것 같은데 아무래도 개발 환경이 익숙하지 않다보니

원인을 잘 모르겠다…ㅠ.ㅠ





정리


이렇게 대체 가능한 아두이노 개발 환경 3번째 도구로 VS를 알아보았다. 하지만 VS는 여러모로 제약이 많은 도구였다.
우선 Mac을 쓰고 있는 입장에서는 아두이노 Add-On 자체가 사용 불가능이고, Windows 환경에서 사용한다 하더라도
라이센스 문제라든지 또는 본문 말미에 발생한 오류 등의 문제로 사용하기에는 가장 껄끄러운 툴이었다(물론 윈도우 기반의
개발환경에 익숙한 개발자라면 얘기가 다를 수 있다).


이제 다음 포스팅에서는 마지막으로 Mac 기반의 개발 툴인 Xcode에 대해 살펴보고 전체 시리즈를 마무리 하도록 하겠다.

블로그 이미지

마즈다

이제 반백이 되었지만 아직도 꿈을 좇고 있습니다. 그래서 그 꿈에 다가가기 위한 단편들을 하나 둘 씩 모아가고 있지요. 이 곳에 그 단편들이 모일 겁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2019.04.29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ith once per day nag 는 아마도... 프로그램 띄웠을대 "너 지금 커뮤니티 버젼 사용하고 있는거 알지?" 나, "커뮤니티 버젼 말고 프로를 사용해 보지 않으련?" 따위의 메세지를, 하루에 한번 알려주는것을 이야기 할 것같네요 ^_^

    글 잘 보고 있습니다. ^_^